기사

June 28, 2018

일본, 2패로 탈락한 폴란드와 0-0으로 전반 종료

아시아 국가로는 유일하게 16강에 도전하는 일본이 2패로 탈락이 확정된 폴란드와 전반을 득점 없이 마쳤다.

일본은 28일(한국시간) 러시아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폴란드와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일본은 1승 1무(승점4)로 세네갈과 선두에 올라 있다. 반면 톱 시드 폴란드는 2패로 탈락이 확정됐다.

일본은 현재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살아 남은 국가다. 그러나 폴란드에 패하고 세네갈, 콜롬비아전 결과에 따라 탈락도 가능하다.

승리를 위해 일본은 선발 명단에 변화를 줬다. 그동안 선발로 나왔던 카가와, 하세베, 이누이, 오사코, 하라구치 등이 선발에서 제외됐다.

대신 오카자키, 무토, 우사미, 야마구치, 시바사키, 고토쿠, 사카이 고토쿠, 사카이 히로키, 마키노, 요시다, 나가토모, 가와시마가 출전한다.

폴란드는 레반도프스키를 비롯해 쿠르자바, 지엘린스키, 그로시츠키, 크리호비악, 고랄스키, 베레신스키, 글리크, 베드나레크, 엥제이치크, 파비안스키가 나왔다.

전반은 지루한 공방전의 연속이었다. 폴란드는 공을 소유한 채 후방에서 돌리기만 했고 일본이 간간이 역습을 시도했지만 문전에서 마무리가 부족했다.

폴란드는 전반 33분 쿠르자바의 슈팅이 가와시마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골 라인 판독 결과 공이 선을 완전히 넘지 않으면서 득점으로 인정되지 않았다.

일본은 전반 35분 우사미가 기습적인 슈팅을 시도했지만 골키퍼에 막히며 득점에 실패했다.